99도와 1도의 차이

99와 1의 차이
물이 수증기가 되려면 100도가 되어야 합니다.
0도의 물이건 99도의 물이건
끓지 않는 것은 마찬가지입니다.
그 차이가 자그마치 99도나 되면서도 말입니다.

수증기가 되어 자유로이 날아갈 수 있으려면
물이 100도를 넘어서부터입니다.
그러나 99도에서 100도까지의 차이는 불과 1도라는 사실!!

이 글을 읽고 계신 당신은
99도까지 올라가고도 1을 더 하지 못해 포기한 일은 없으신지요.
1보다 더한 99를 노력하고도 말입니다.

무슨 일이든지 끈기와 용기, 그리고 자신감을 가지고
끝까지 최선을 다한다면 못다할 일은 없는 것입니다.

노력 끝에 기쁨이 오고 그 열매는 자신을 밝혀주며,
인생에 있어서 가장 밝은 빛이 되어 줍니다.

언젠가 다시 그보다 더한 어려움이 닥친다면
지난 노력의 열매들은 당신의 자신감이 되어주고
어려움을 풀어 나갈 수 있는 희망의 열쇠가 되어주는 것이지요.

그러므로 언제든지 자신을 밝힐 수 있게 항상 노력하십시오.

옮긴글

 

오늘의 명언

성공은 영원하지 않고, 실패는 치명적이지 않다.

Success isn’t permanent, and failure isn’t fatal.

마이크 디트카

오늘의 노래

김승진 – 스잔

댓글 남기기